자유게시판

감동
2017.10.01 20:02

(펌) 시련에 감사하는 마음

조회 수 157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시련에 감사하는 마음.  ◎


두 사람에게 똑같은 씨앗이 한 톨씩 주어졌습니다.

두 사람은 각자 그 씨앗을 심었습니다.


한 사람은 자신의 정원에서

가장 토양이 좋고 햇볕이 잘 드는 곳에,

다른 한 사람은 거친 토양의

산에 그 씨앗을 심었습니다.


자신의 정원에 씨앗을 심은 사람은

바람이 세차게 불어올 때면 

나무가 흔들리지 않게 담장에 묶어두고,

비가 많이 오면 비를 피할 수 있도록

위에 천막을 쳐두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산에 그 씨앗을 심은 사람은

아무리 세찬 비바람이 몰아쳐도 

나무가 그것을 피할 수 있게 해주지 않았습니다.


단지 한 번씩 산에 올라갈 때면

그 나무를 쓰다듬어주며

잘 자라다오. 나무야 라고 속삭여

자신이 그 나무를 늘 기억하고 있다는

사실만 일깨워 주었습니다.

 

20년이 지난 후

정원에 있는 나무는 꽃을 피우기는 했지만

지극히 작고 병약했고,

산에서 자란 나무는 이웃 나무들 중에서

가장 크고 푸른 빛을 띤

튼튼한 나무로 자라나 있었습니다.


시련과 혼란, 아픔과 갈등 없이

좋은 성과를 바라지 마십시오.


산에서 자란 나무는

비바람과 폭풍우라는 시련을 피하지 않고

당당하게 맞이한 대가로

그렇게 웅장한 모습으로

산을 빛낼 수 있었던 것입니다.


아픔과 실패 없이 거둔 성공은

손안에 쥔 모래처럼

허무하게 사라져 가는 것입니다.


지금 그대에게 주어진 모든 시련에 감사하십시오.

그것이야말로 그대가 가장 소중히 여겨야 할

행복의 씨앗입니다.


=좋은글 중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07 알림 12/3(월)~7(금) SUNSET HIKING 1 Kenn 2018.12.03 406
2306 느낌 베이 산악회가 건재하는 이유 2 초록 2018.12.02 143
2305 느낌 처음 해 본 우중산행 3 초록 2018.12.01 179
2304 이야기 함께 걸으며 !! 1 보해 2018.12.01 127
2303 정보 아찔한 트레일, 구경 한번 해보세요. 6 길벗 2018.11.30 205
2302 정보 구글 오프라인 지도 활용법 & 찿아오시는길 링크 2 file 보해 2018.11.28 142
2301 알림 11/30/(금) SUNSET HIKING (6pm.4mile) 1 Kenn 2018.11.27 223
2300 알림 11/26/18 (월) 666 (6pm,6miles,6days) Sunset Hiking Kenn 2018.11.26 98
2299 정보 팔방미인 옥시크린 5 file 소라 2018.11.23 312
2298 웃기 “다시 태어나도 나랑 살래” 란 질문을 받으실때 대처요령 12 보해 2018.11.21 33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31 Next
/ 2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