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알림
2018.10.30 17:37

무협 소설가 김용 타계

조회 수 329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의천도룡기, 신조협려, 사조영웅전, 천룡팔부, 소오강호, 등의 무협 소설로 유명한 김용이 오늘(10/30) 타계했습니다. 무협에 관한한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그는 방대한 스케일, 쳬계적인 구조,  수 많은 등장인물 그리고 탁월한 문장 실력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저도 그 분의 팬이라서 많이 슬프네요. 참고로 동사는 황약사의 닉네임이고 황약사는 신조협려와 사조영웅전에 등장하는 절대 고수입니다.


다음은 어느 신문에 난 기사입니다.

홍콩의 무협소설 대가 진융(김용·金庸)이 94세 나이로 30일 숨을 거뒀다. 홍콩 명보(明報)에 따르면 진융은 이날 오후 홍콩 양화병원에서 지병으로 사망했다. 앞서 지난 2010년에도 진융 사망설이 인터넷을 통해 퍼지는 등 유명세만큼이나 그를 둘러싼 허위 소문도 끊이지 않았다. 진융은 '영웅문(사조영웅전·신조협려·의천도룡기)', '녹정기', '소오강호' 등을 발표해 무협소설의 독보적인 입지를 구축했다. 한국 독자에게도 친숙한 작가로 전 세계 독자층이 3억명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그의 무협소설 '천룡팔부'는 중국 인민교육출판사가 2004년 11월에 펴낸 전국고등학교 2학년 필수과목인 어문독본 제2과에 실리기도 했다. 중국출판과학연구소가 발표한 '전국 국민 열독 조사'에서 진융은 바진(巴金), 루쉰(魯迅), 충야오(瓊瑤) 등을 제치고 1위를 차지할 정도로 중국인들이 사랑하는 작가이기도 하다. 


1997년 중국이 홍콩의 주권을 회복한 이후 홍콩 작가로는 처음으로 차량융(査良鏞)이라는 본명으로 중국 작가협회에 가입했다. 이어 3개월 뒤인 지난 9월 홍콩의 헌법 격인 홍콩 기본법 작성에 관여하고, 중국-홍콩의 통합에 노력해온 공로를 인정받아 이 협회 명예 부주석으로 추대됐다. 범중국 최고 문장가로 평가받는 진융은 문학계 외에 언론계에서도 오랫동안 몸담았다. 대학 졸업 후 상하이(上海) 대공보에서 국제부 편집을 담당했고 1959년 명보를 설립해 1968년 명보 주간지도 만들었다. 그러다가 1989년 명보 사장직을 그만뒀다. 진융은 중국이 번영하게 된 주요 원인을 중국 민족의 융화적 특성으로 봤다. 그는 한 인터뷰에서 "현대에는 다윈의 진화론에 따라 적자생존, 약육강식 등을 강조하지만, 이는 좋지 않은 현상으로 세계가 중국의 융화 사상을 배워 충돌과 불화를 줄여나가야 한다"는 입장을 내비친 바 있다.


중국 매체와 네티즌도 일제히 애도의 반응을 쏟아냈다. 인민일보(人民日報) 해외판은 '세상에 김대협(협객)이 더 이상 없다'는 제목으로 아쉬움을 토로했다. 신화망(新華網)과 인민망(人民網), 환구망(環球網)도 '진융 안녕!'이라는 제목으로 신속하게 무협소설의 태두 진융의 별세 기사를 보도했다. 웨이보(微博·중국판 트위터) 등 중국 SNS에는 '정말 한 시대의 막이 내렸다', '세상에 더 이상 무협은 없다. 선생님 안녕히 가세요.', '김 선생님이 가니 순식간에 내 청춘이 무너져 내렸다' 등 진융의 타계를 슬퍼하는 글로 도배됐다.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international/china/868077.html#csidx93e1c545382c12d903ece3992a3caaa onebyone.gif?action_id=93e1c545382c12d90



  • profile
    창공 2018.10.30 18:59

    우리 동사님을 탄생시킨 장본인이셨는데.
    제가 잘 모르는 세계이지만 거장이 타계하셨다니 영면을 빌어 드리면서
    동사님께도 애도하는 마음을 전합니다.


    (저도 찾아 보니 이런 기사도 있네요: "김용이 남긴 명언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23&aid=0003407138

  • profile
    동사 2018.10.30 22:10
    댓글 감사드립니다. 그리고 혹시나 기회가 된다면 "천룡팔부" 추천합니다. 김용의 16 작품중 최고이며 유일하게 비극으로 결말을 맺습니다.
  • profile
    아리송 2018.10.30 21:48
    그러면 모란각 냉면은 어떻게 되나여?
  • profile
    동사 2018.10.30 22:04
    전 둥지냉면이 나아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알림 홈페이지 새 단장 14 창공 2018.05.14 384
2294 정보 산행공지시 "찿아오시는길" 하이퍼 링크 거는 방법 2 보해 2018.11.10 186
2293 정보 11/9(금) Little Basin State Park Camping(1박) 3 아리송 2018.11.03 511
» 알림 무협 소설가 김용 타계 4 동사 2018.10.30 329
2291 정보 월드클라스 만능세제 20 소라 2018.10.24 584
2290 느낌 고 김창호 대장 6 창꽃 2018.10.15 516
2289 알림 스킵 일요산행, 10/07/2018 동사 2018.10.02 239
2288 알림 10/13/2018 산행 (음식 준비물 ) 1 Jamwa 2018.09.26 228
2287 알림 토요산행 (다정기), 09/15/2018... 동사 2018.09.10 284
2286 알림 만남 코랄 공연합니다. 3 file FAB 2018.09.06 214
2285 알림 Pinnacle East entrance trail 질문있어요 3 샛별 2018.09.01 17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30 Next
/ 2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