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행 후기

기타
2018.04.23 16:43

변방의 봄 II

조회 수 201 댓글 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첨부

변방 몬트레이의 봄 소식입니다. 

주말 산행에 참가하느라 정작 로컬 지역의 아름다운 경치를 제대로 누리지 못할 때가 많습니다. 

지난 주 Garrapata State Park에 이어, 어제 일요일을 맞아 오랜만에 몬트레이 바닷가를 따라 자전거를 타 봤습니다. 

봄이 아주 무르익어 Pacific Grove 타운 바닷가의 핑크 카페트 꽃들이 그 절정에 달하고 있더군요.


혹 주변에 멀리서 온 방문객이 있으면 봄의 절정에 달한 이쪽 을 소개해 줘도 좋을 듯합니다. 

회원님들 중에서도 가족들과 나들이할  곳을 찾고 있다면 이쪽을 방문해보면 어떨까요?


어제 찍은 사진 몇 장을 올립니다. 





20180422_122946.jpg


20180422_123430.jpg


20180422_123621.jpg


20180422_123726.jpg


20180422_123833.jpg


20180422_124120.jpg


20180422_124221.jpg


20180422_124437.jpg


20180423_113418.jpg

 (이 꽃은 제 카톡 아이디 사진에 등장하는 이름 모를 꽃으로서, 봄이 되면 어김없이 제 출근 길에 피어나 제 심금을 울리는, 소위 '창공' 꽃입니다. 이름을 아시는 분은 알려 주시면  사례를 하겠습니다. ^^)




  • profile
    동사(광교산) 2018.04.23 18:04
    순수하고 정결하고 이쁜 꽃이네요.
    '창공'님의 꽃이라고 부르면 되겠죠?
    또는 줄여서 간단히 '창꽃' 어때요?ㅋ
  • ?
    창꽃 2018.04.23 18:13
    아 Pacific Grove 의 Lovers Point....까마득한 옛날 1970년대 중반 이곳에서 고등학교 다닐때 주말 이른 아침 자전거 타고 자주 들렀습니다. 참 아름다운 곳이죠. 떠나고 나니 알게되더라고요 ~ 창공님 멋진 사진 감사합니다. (창공꽃 창꽃은 ㅋ 혹시 daisy 계통?)
  • profile
    옐로스톤 2018.04.23 20:04
    자기 맘에 든다고 꽃이름에 자기 이름을 붙여버리면 좀......
    사례를 한다는 말에 좀 찾아보았습니다.
    창꽃님의 예리한 안목처럼, African daisy, Cape daisy라고 불리고요, 자기 이름은 Sunny Cecil이라는 군요.
    Genus는 Osteospermum이고, Family는 Asteraceae 입니다.
    다른 자료에 의하면 Genus 가 Dimorphotheca라고 하기도 하는데 아프리카 금잔화라고 불리고, 남아프리카가 원산지라고 합니다.
    넓게 보면 다 국화과 입니다. Dimorphotheca라고 할 때 꽃말은 원기와 행복이라네요.
    그 위의 핑크빛 꽃은 다 아시겠지만 아이스 플랜트라고 하는 꽃이고, 얘도 남아프리카가 원산지지요.
    바닷가의 침식을 막으려고 들여왔는데 워낙 번식력이 강해서 토속식물들을 없애고, 생태계를 파괴한다고해서 요즈음은 퇴치작업을 하는 곳도 있습니다.
  • profile
    창공 2018.04.23 20:28
    역시 우리 산악회의 꽃 박사님이십니다.
    말로만 듣던 daisy 꽃이 바로 이거였다니. 그래서 약간은 씁슬하기도 하고요. ^^
    그 흔한 이름도 모르고 좋아했으니,그래서 그런지 '창공 꽃'이 더 좋은 듯 합니다.
    사례를 약속했으니까 약속을 지키겠습니다. 대신 사례 내용은 제 마음입니다. ^^
  • ?
    샛별 2018.04.24 08:08
    아름다운 사진들을 보니 더 가고싶네요.
    안그래도 일본에 사는 동창이 이번 주말에 미국에 처음오는데 4박5일중 하루 몬터레이 쪽을 갈 계획 입니다. 좋은 시기라 이쁠것 같네요.^^
    창공님, 사진 공유해서 감사해요.
  • profile
    FAB 2018.04.24 11:11
    제가 아는 변방하고 이미지가 이래 다를 수가..... 우리의 변방은 이런 분위기였거덩요....

    https://www.youtube.com/watch?v=fSn2jVCAzoI
  • profile
    창공 2018.04.24 21:02
    이런 변방도 있습니다. http://www.shinyoungbok.pe.kr/calligraphy/131956

    "여럿이 함께하면 험한 길도 즐겁습니다" 그래서 변방에 있어도 잘 버텨 나갑니다. ㅎ
  • profile
    FAB 2018.04.25 08:52
    심형래의 변방이나 신영복 선생의 변방이나 척박하다는 면에서 개념은 동일한 거 같습니다. 저렇게 아름다운 꽃이피고 멋진 환경의 변방이라면 변방이 아니거덩요.
    제주도가 실상 변방이지만 제주도를 변방이라고 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쟎아요. 그러니 변방이 아닌 멋진 휴양지에 살고 계신 겁니다.